[포토] 옛날 초가집과 세월, 사람과 함께 변화는 화폐

변상범 기자 | 기사입력 2020/05/10 [23:52]

[포토] 옛날 초가집과 세월, 사람과 함께 변화는 화폐

변상범 기자 | 입력 : 2020/05/10 [23:52]

 

 옛날 초가집 과 화폐의 모양과 단위

 

[코리아투데이뉴스] 옛날 집 하면 초가집과 기와집이 생각나고 생활 속에 돈은 꼭 필요한 필수 조건이다.

 

화폐는 일원, 오원, 십 원, 백 원, 오백 원은 동전이고 천원, 오천 원, 만 원짜리는 지폐이다.

 

최근에는 오만원 짜리 지폐가 생겨 생활 속에 사람들과 함께하는 귀하고 소중한 것이 되어 사람들을 유혹하고 필요한  것이 되어 있다.

 

사람이 화폐를 가지고 집을 짓고 많은 것을 선택 할 수 있는 시대에  살고 있다고 한다.

 

변상범 기자(tkpress82@naver.com)

코리아투데이뉴스 대표 변상범입니다.

뜻을 같이 하며 응원하는 많은 사람과 단체 그리고 기관에 감사드립니다.

언론인으로서 부끄럽지 않게

정론직필의 사명감을 무겁게 가지겠습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Korea Photo(추억 사진) 많이 본 기사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