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표만 10명’ 김천, U23 권혁규-김주성-서진수 & 국가대표 고승범 발탁!

김도훈 기자 | 기사입력 2022/01/10 [12:01]

‘대표만 10명’ 김천, U23 권혁규-김주성-서진수 & 국가대표 고승범 발탁!

김도훈 기자 | 입력 : 2022/01/10 [12:01]

 

 

 

[코리아투데이뉴스김천상무(대표이사 배낙호) 소속 고승범이 국가대표 명단에, U23 권혁규, 김주성, 서진수가 U23 대표팀 명단에 이름을 올리며 김천상무의 총 10명의 선수가 대표팀에 발탁됐다.

 

대한축구협회(KFA)는 4일, 서귀포에서 진행하는 겨울 훈련에 참가할 U-23 대표팀 명단을 발표했다. 명단에는 김천상무 소속 권혁규(MF), 김주성(DF), 서진수(FW)가 이름을 올렸다.

 

지난해 3월 함께 입대한 권혁규, 김주성, 서진수는 입대 후 김천상무에서 꾸준히 U22 자원으로 활약하며 김천의 우승에 이바지했다. 특히 부산아이파크 U18(개성고) 출신인 권혁규는 연령별 대표팀에서 공수를 가리지 않고 다양한 포지션으로 선발되며 멀티 인재의 능력을 인정받았다.

 

6일에는 김천상무 소속 고승범(MF)이 1월 아이슬란드-몰도바 친선경기에 참가하는 남자 국가대표팀에 대체 발탁되며 김천 소속 7명의 선수들이 국가대표팀에 선발됐다. 이로서 김천상무는 K리그 팀들 중 가장 많은 국가대표 선수를 배출한 팀으로 거듭났다. 울산현대와 동일한 7명이다.

 

고승범은 생애 첫 국가대표팀에 발탁되며 개인적으로도 큰 영광을 맞았다. 2021년 예비 명단에 꾸준히 이름을 올렸던 고승범이 이번 국가대표팀에 원두재를 대신해 대체 발탁되며 기회를 잡았다. 고승범이 터키 전지훈련에서 친선 경기에 출전할 경우, 국가대표 데뷔전을 치르게 된다.

 

고승범은 “어릴 때부터 꿈꿔왔던 국가대표 발탁이라는 꿈이 현실이 됐다. 그동안 힘들었던 순간들도 생각이 많이 났다. 어렵게 생긴 기회를 다잡고 제 능력을 발휘할 수 있도록 소집 기간 동안 집중하고 매진하겠다”고 각오를 밝혔다.

 

한편, U23 대표팀에 발탁된 선수단은 1월 10일부터 29일까지 제주도 서귀포에서 전지훈련을 진행할 예정이며 국가대표 선수단은 1월 9일 터키로 출국해 15일 아이슬란드와, 21일 몰도바와 국가대표 친선 경기를 가질 예정이다.

 

※ 고승범 생애 첫 국가대표 발탁 소감 전문

 

훈련소를 마치고 돌아오는 길에 국가대표 발탁 소식을 접했다. 정말 믿기지 않고 기분이 얼떨떨했다. 어릴 때부터 꿈꿔왔던 국가대표 라는 꿈이 현실이 됐다. 그동안 힘들었던 순간들이 주마등처럼 스쳐지나갔다. 특히 작년 11월에 돌아가신 어머니께서 주신 선물이라고도 생각이 들어 울컥한 감정이었다. 힘들고 어렵게 생긴 기회를 다잡기 위해서 국가대표 소집, 훈련 기간 동안 집중하고 매진할 예정이다.

 

김도훈 기자(tkpress82@naver.com)

 

코리아투데이뉴스 경남 본부장 김도훈입니다.

균형 잡힌 시각으로 경상남도 사회의 이모저모를 전하겠습니다.

누구라도 편하게 읽고 공감할 수 있는 가장 쉬운 언어로 뉴스 보도하겠습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