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시 북구, 동축산 염포전망대 준공

-태화강 물길 본떠 만든 공중산책로...강, 바다, 숲 360도 조망 가능

김태익 기자 | 기사입력 2022/11/24 [16:40]

울산시 북구, 동축산 염포전망대 준공

-태화강 물길 본떠 만든 공중산책로...강, 바다, 숲 360도 조망 가능

김태익 기자 | 입력 : 2022/11/24 [16:40]

 

 

[코리아투데이뉴스] 울산 북구는 동축산 정상 염포동 산 50-1번지 일원에 염포전망대를 조성, 24일 준공식을 가졌다.

  

염포전망대는 개발제한구역 내 주민휴게공간을 제공하기 위해 2021년 국토교통부 개발제한구역 주민지원사업에 선정돼 11억 원 규모의 예산이 투입돼 2021년 3월부터 설계 및 공사를 추진해 이달 마무리했다.

  

북구는 전망시설인 공중산책로를 만들고 주변에 나무 등을 심어 주민과 등산객들의 쉼터 역할을 할 수 있도록 했다. 특히 염포전망대 공중산책로는 태화강 발원지에서 염포까지 흐르는 물길을 모티브로 만들어 졌다. 전망대에서는 태화강과 바다는 물론이고 인근 산과 숲까지 360도로 둘러볼 수 있으며, 울산 시내 대부분을 조망할 수 있어 준공 전 부터 주민들의 발길이 이어지고 있다. 또 일몰사진 명소로 입소문을 타면서 사진애호가들도 꾸준히 전망대를 찾고 있다.

  

염포전망대는 북구 일곱만디 중 하나인 동축산 정상에 위치해 있어 일곱만디 탐방길의 주요 명소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북구 관계자는 "염포동 지역은 대부분 개발제한구역으로 주민들이 여가를 보낼 수 있는 공간이 많지 않았는데 이번 사업으로 주민들에게 자연 속 휴식을 취할 수 있는 공간을 제공할 수 있게 됐다"며 "염포전망대가 북구의 새로운 명소가 되기를 기대해 본다"고 말했다.

 

김태익 기자 (tkpress82@naver.com)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