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도, 완도신안 가뭄극복 특교세 26억 추가지원

행안부 건의해 확보…해수담수화비상연계관로 설치 등 활용

윤진성 기자 | 기사입력 2022/11/24 [15:04]

전남도, 완도신안 가뭄극복 특교세 26억 추가지원

행안부 건의해 확보…해수담수화비상연계관로 설치 등 활용

윤진성 기자 | 입력 : 2022/11/24 [15:04]

 


[코리아투데이뉴스전라남도는 행정안전부에 가뭄대응 특별교부세 지원을 적극 건의해 26억 원을 확보, 가뭄 장기화로 제한급수를 시행 중인 완도군에 16억 원, 신안군에 10억 원을 긴급 추가 지원한다고 밝혔다.


완도군에 지원하는 16억 원은 금일노화 등 6개 읍면 일원에 이동형 해수담수화시설 설치, 급수선급수차량 운영 등에 활용된다.

신안군에 지원하는 10억 원은 하의신의면, 흑산면 대둔도에 해수담수화시설 2개소, 비상연계관로 1개소 설치 등 가뭄 대책비로 쓰인다.

전남도는 지난 3월부터 제한급수가 시행되는 완도 노화, 보길, 넙도 등 도서지역과 식수난을 겪는 신안 지역에 예비비 등 15억 원을 지원했다.

서은수 전남도 환경산림국장은 “제한 급수지역인 완도군과, 식수 부족으로 불편을 겪는 신안군에 지원되는 가뭄대응 특교세 26억 원이 주민 불편을 조금이나마 덜어주길 기대한다”며 “앞으로 완도, 신안 등 가뭄으로 어려운 지역을 대상으로 관정 등 대체 수자원 확보, 해수담수화 등을 추진하는 한편, 가정과 골프장수영장목욕탕 등 물 대량 수요처, 기업 등과 함께 ‘20% 물 절약 실천운동’을 대대적으로 펼치겠다”고 말했다.

 

윤진성 기자(tkpress82@naver.com)

코리아투데이뉴스 윤진성입니다.

기자의 본분에 충실하여 전국-전남-광주 -전북지역의 생생한 정보를 전하겠습니다.

겸허한 마음으로 언론인의 사명을 다하여 정직한 정보를 전달하겠습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